분짜


분짜는 베트남 가기전에 한국에서 분짜 라붐이라는 베트남 체인에서 먹어 본적이 있다.

한국에서는 비싼 가격과 적은 양에 실망했지만,

현지의 분짜는 1/4 가격에 양도 많다.


맛은 평균보다는 높게 점수를 주고 싶다.


다낭 한강변에 있는 코바식당은 깨끗하고 에어컨 잘나와서 시원하다.



새우요리 (이름 기억이 안남)


메뉴판에 사진이 있어서 주문하기가 쉽다.

베트남어로 써진 이름을 기억하는게 쉽지 않다.


칠리 소스와 야채, 그리고 탱글탱글한 새우.


맛도 괜찮고 신선도도 좋다.




'Analog Sensitivity > Food Travle' 카테고리의 다른 글

COBA  (0) 2018.11.01
미쓰니  (0) 2018.10.31
Helio 센터 야시장  (0) 2018.10.28
버거브로스  (0) 2018.10.27
쩌비엣  (0) 2018.10.27
마구로코다와리 스시  (0) 2018.10.16
도깨비 양꼬치  (0) 2018.10.16
명동교자  (0) 2018.10.15